홈 > 커뮤니티 > 보도자료

보도자료

21.png



추운 겨울철 얼굴지루성피부염증상으로 고민하는 환자들이 정말 많다. 갑작스럽게 떨어진 기온 탓에 피부 뿐 아니라 몸 속 열까지 영향을 받아 열대사장애 현상이 쉽게 나타나면서 얼굴지루성피부염증상이 일어난다. 


증상이 피부를 통해 증상이 나타나기 때문에 대부분 환자들은 피부 속에만 문제가 있을거라 생각하지만 지루성피부염증상을 해결하려면 열대사장애를 반드시 해결해줘야 한다. 즉 근본적인 문제를 해결해야만 증상의 재발률을 낮추고 치료효과를 높일 수 있다. 


지루성피부염은 얼굴과 두피 쪽에 증상들이 다양하게 나타난다. 증상으로는 두피 같은 경우 비듬, 각질, 여드름과 흡사한 뾰루지, 붉음증, 부어오름 그리고 가려움증이 있다. 


얼굴도 마찬가지로 열이 오를 수 있고 안면홍조 증상도 함께 동반될 수 있다. 만약 이러한 증상을 방치하게 된다면 상태는 점점 심각해져 전신에 이러한 증상들이 퍼져 치료가 더 어려워 질 수 있다.


우리가 가장 착각하기 쉬운 것이 바로 여드름이다. 보통 여드름이 얼굴이 나타나면 단순한 피부 이상 증세로 여기곤 여드름에 맞는 치료만 받게 된다. 하지만 여드름치료를 꾸준히 받음에도 불구하고 상태가 전혀 나아지지 않는다면 또 다른 원인을 찾아 확실하게 원인을 제거해야 한다. 


경희샘한의원 구재돈 원장은 “지루성두피염, 안면지루성피부염, 지루성여드름의 가장 근본적인 원인은 피지선의 문제가 아닌 열대사장애이다. 이는 상체와 얼굴두피에 몸속의 열이 쏠리고 그 열이 내려가지 않는 현상으로 이 때문에 지루성피부염환자들이 흔히 느끼게 되는 상열감이 나타난다. ‘얼굴에 열이 오른다’고 표현되는 증상이 상열감이다.”고 말했다.


열대사장애의 원인별 진단, 피부타입 분류 결과에 따라 환자에게 맞는 지루성피부염 치료가 진행되어야 한다는 설명이다. 원인을 해소하고 지루성피부염 증상도 재발되지 않게 하기 위함이라는 것.


한의학에서는 주로 지루성피부염 치료 시 개별 한약처방과 약침치료, 홈케어 지도 등을 통해 원인 치료에 집중한다. 경희샘한의원 측에 따르면 환자의 증상과 기타 특이사항에 따라 처방되는 지루성피부염 한약 건피탕 등을 통해 열대사장애를 해소하고 몸속의 기혈을 바로 잡아 지루성피부염 재발률도 낮출 수 있도록 한다. 빠른 흡수를 보이는 약침치료는 피부염증 증상을 빠르게 해결하는 역할을 하고 몸의 면역력을 높여주면서 동시에 피부염증을 줄여주는 데 이롭다는 것.


구 원장은 “한약복용, 약침치료뿐 아니라 열을 내리고 피부를 재생시켜주는 침치료와 체질에 따른 식이요법 지도, 홈케어 외용치료 및 생활습관 지도 등도 개인에 따라 치료에 꼭 필요한 과정이다. 이처럼 환자에게 필요한 거의 모든 부분에 대한 치료와 관리가 동시에 이뤄지는 것이 좋고 기본적인 지루성피부염 증상인 여드름처럼 보이는 염증이나 가려움증, 지루성탈모 등도 나타나지지 않도록 방지할 수 있길 바란다.”라고 전했다.



http://www.hemophilia.co.kr/news/articleView.html?idxno=7887



첨부
지루성여드름 사이트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