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 커뮤니티 > 보도자료

보도자료

25.png


요즘은 남녀노소 연령대 구분 없이 탈모 증상을 많이 겪곤 한다. 탈모가 나타나게 되면 외모적으로 큰 스트레스를 받게 된다. 두피 건강도 걱정되지만 그보다 더 걱정인 것이 외모적인 부분이다. 이런 스트레스를 받지 않기 위해선 초기 증세가 나타났을 때 바로 치료해 주는 것이 좋다.


탈모현상과 함께 머리비듬증상이 지속적으로 나타날 때는 샴푸와 같은 제품을 이용해 홈케어를 할 수 있지만 이러한 증상은 지루성두피염증상을 나타내는 증상 중 하나로 두피치료가 아닌 원인을 해결하는 치료가 요구된다.


지루성두피염증상은 지루성피부염 피부 질환이 머리에 나타나는 현상으로 피지선에 문제가 있어 나타난다. 관련의에 따르면 두피치료도 중요하지만 근본적인 원인은 열대사장애이기 때문에 열 순환에 대한 부분을 반드시 해결해줘야만 재발률에 대한 걱정을 접을 수 있다.


만약 지루성탈모가 나타난다면 지루성피부염 원인인 열대사장애 문제를 반드시 해결해줘야 한다. 지루성피부염의 원인은 피부보다 환자의 몸속에 있다. 몸속에서 원활하게 순환되지 못하고 한 곳에 뭉쳐있는 열, 즉 열대사장애 현상을 해결한 상태에서 생활습관 개선이 이뤄져야 개선에 도움이 될 수 있다.


열대사장애는 열의 흐름이 정체되어 한 곳에 머무르는 증상을 말한다. 열의 특성상 자꾸만 위로 올라가게 되고, 그 결과 신체의 가장 높은 곳에 쌓여 두피와 얼굴에서 증상을 만든다. 이에 지루성피부염은 머리와 안면에 가장 먼저 나타나게 되는 것이다.


지루성피부염 증상과 원인파악이 이루어진 상태에서 치료가 이뤄져야 한다는 설명이다. 지루성피부염의 원인해소와 증상치료를 함께 할 때 증상재발 가능성을 낮출 수 있다는 것.


열대사장애를 해소하기 위해선 환자 개개인의 증상과 체질을 분석하고 그에 따른 개별 치료법을 적용한다. 경희샘한의원 측에 따르면 환자에 따라 자신의 지루성피부염증상 및 원인에 맞는 약재를 이용한 탕약을 통해 열대사장애를 집중적으로 치료해야 한다.


즉 몸속의 기혈을 바로 잡아줘야 하고 면역력을 높여 증상 재발 방지에 집중해야 한다는 설명이다. 또한 정제된 약침액을 경혈을 통해 주입해 피부 재생과 항염증 작용을 하는 약침치료와 한방외용제 등도 개인에 맞게 적용할 수 있다는 것.


피부 증상에만 집중하기 보다는 원인을 해소하는 데 조금 더 신경 써야 근본적인 치료, 재발방지에 성공해 지루성탈모와 같은 되돌리기 힘든 증상을 피할 수 있다. 적극적인 치료로 증상이 심해지기 전 지루성피부염 극복이 이루질 수 있어야 할 것이다.



http://www.pointn.net/news/articleView.html?idxno=4006


첨부
지루성여드름 사이트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