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 커뮤니티 > 보도자료

보도자료

7.png



피부여드름치료를 진행해도 여드름이 낫지 않는다면 다른 피부질환을 의심해 보는 것이 좋다. 여드름이 나타났다고 해서 모두 일반적인 여드름 증상으로 보기 어렵기 때문이다. 특히 지루성피부염(지루성여드름)에 의해 나타났을 확률을 무시하기 어렵다.


일반 여드름과 지루성여드름은 겉 보이게 비슷한 증상을 띄고 있지만 실제로는 전혀 다른 피부질환으로 봐도 무방하다. 발생 원인에서 극명한 차이를 보이고 있기 때문이다.


증상을 치료하기 앞서 가장 중요한 것은 원인을 치료하는 것이다. 여드름도 마찬가지로 피부에 증상이 나타났다고 해서 피부치료만 진행할 것이 아니라 치료를 해도 나아지지 않을 경우 증상의 원인을 다시 짚어보는 것이 좋다.


경희샘한의원 구재돈 원장은 “일반 여드름은 피지 과다 분비로 나타나는 현상이고 지루성피부염 증상으로 나타난 지루성여드름피부는 몸 속 안에서 열대사장애 현상이 일어나 피지선을 자극해 나타난 증상이다.”라고 설명했다.


만약 얼굴이나 두피에 여드름이 사라지지 않고 또 다른 증상들을 동반하며 계속적으로 반복될 경우 지루성여드름 증상을 의심해 보아야 한다. 일반적인 여드름 증상과 함께 얼굴이나 두피에 가려움증, 붓기, 붉은 홍조, 피부 각질, 두피 비듬, 탈모 현상이 나타날 수 있는 것이 지루성피부염의 중요한 특징이다.


지루성피부염인 경우 탈모까지 유발되고, 신체의 다른 증상으로 퍼질 가능성도 있기 때문에 가능한 한 빠른 시일 내로 전문가를 통해 체계적인 치료를 진행하는 것이 바람직하다. 또 여드름과는 전혀 다른 치료방법이 필요하다는 점도 잊어서는 안 된다.


구 원장은 “지루성여드름이라면 반드시 치료를 진행할 때 지루성피부염 원인인 열대사장애를 해결하는 방향으로 치료를 시작해야 한다. 이때 한의학적 접근이 큰 도움이 될 수 있는데 열대사장애 해결이 가능하고, 면역력 증진에도 도움이 되는 한약 복용이 지루성피부염에 의한 다양한 증상을 치료하는 데 효과적이다.”라고 조언했다.


효과를 높이기 위해선 환자의 피부 타입이나 현재의 증상에 따라 세심한 치료과정을 적용하는 것이 중요하다는 설명이다. 열대사장애를 치료하는 개인별 맞춤한약과 함께 약침 시술도 진행된다. 지루성피부염탕약과 약침은 스테로이드 제품과 달리 약물의존의 우려가 적으며, 재발의 가능성을 차단한다는 장점을 가지고 있다고 한다.


이처럼 적극적인 지루성피부염 원인 치료와 더불어 몇 가지 생활습관을 정확히 교정한다면 지루성피부염에 의한 외모적 손해와 다양한 피부 증상을 극복해낼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http://www.queen.co.kr/news/articleView.html?idxno=225319

첨부
지루성여드름 사이트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