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 커뮤니티 > 보도자료

보도자료

23.png


한 계절이 가고 벌써 또 다른 계절이 찾아왔다. 초가을엔 두피가려움을 호소하는 환자들이 증가한다. 건조해진 날씨 덕에 피부는 까칠해지고 가려움 증상이 곳곳에 많이 나타나 피부질환으로 고통 받는 환자들이 늘어나게 된다. 이 때 나타나는 가려움이 단순히 일시적으로 나타나는 증상이라면 괜찮겠지만 그렇지 않은 경우 머리비듬이나 또는 심한 각질, 두피뾰루지, 상열감 등이 동반될 시에는 지루성두피염 증상을 의심해봐야 한다.

두피 가려움증은 지루성두피염 증상 중 하나다. 요즘 같은 건조한 환절기에는 이러한 증상이 더 쉽게 발생하게 된다. 지루성피부염이 두피에 나타나는 것을 말하는 지루성두피염으로 나타날 수 있는 증상은 두피 간지러움 외에도 다양하다. 머리를 감아도 금세 기름이 지고 비듬이 자주 생기며 여드름과 흡사한 뾰루지가 많이 발생한다. 

만약 이러한 증상을 방치하거나 제대로 치료해 주지 않게 된다면 지루성탈모까지 유발할 수 있어 조기치료를 요한다. 

지루성피부염 치료 경희샘한의원 구재돈 원장은 “지루성두피염 증상을 제대로 치료하려면 제일 먼저 증상의 원인을 파악하는 것이 중요하다. 두피의 피지선에 문제가 생겨 나타나는 질환이지만 오로지 피지선의 문제라고만 단정 짓기 어렵다. 지루성두피염의 가장 큰 원인은 열대사장애다.”라고 강조했다.


열대사장애란 열이 우리 몸 속에서 제대로 순환하지 못하고 두피와 얼굴에만 뭉치는 현상을 말한다. 만약 지루성두피염 원인을 제대로 파악하지 못하고 눈에 보이는 증상만 치료하게 된다면 끊임없이 증상은 재발할 것이고 이 악순환에서 벗어나기 힘들어질 것이라는 설명이다.


이에 한약 처방을 통해 환자의 몸속 열대사장애를 해소하는 지루성두피염 근본 치료가 도움이 된다는 것. 구 원장의 설명에 따르면 환자의 체질과 피부상태를 우선 면밀히 파악한 후에 처방되는 건피탕의 경우 환자 개인 체질에 맞는 약재를 이용해 열대사장애 치료에 이롭다.

특히 치료를 미루지 말고 조기에 치료를 시작하는 것이 중요하다는 설명이다. 지루성여드름이나 지루성탈모가 나타나 더 큰 고통을 받게 되는 것은 치료를 미루는 것이 가장 큰 원인이다. 때문에 지루성두피염 초기증상이 있다면 증상이 더 심해지기 전에 적극적으로 치료에 나설 필요가 있다.

구 원장은 “지루성두피염 원인 열대사장애는 시간이 흐른다거나 생활습관을 개선한다고 해서 저절로 사라질 확률이 매우 적다. 오히려 시간이 흐를수록 증상이 악화되고, 안면지루성피부염으로 퍼지기 쉬우며 전신에서까지 증상이 나타날 수 있다. 적극적인 치료와 자신에게 꼭 필요한 생활습관관리에 전문가의 도움을 받는다면 효율적인 피부염 증상 치료가 가능할 것이다.”라고 조언했다.





http://www.koreadaily.com/news/read.asp?art_id=6561422

첨부
지루성여드름 사이트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