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 커뮤니티 > 보도자료

보도자료

04.png



우리 몸에서 어떤 증상이 나타난다는 것은 치료가 필요하다고 우리 몸에서 보내는 신호이다. 하지만 보통 이러한 신호를 쉽게 무시한다. 대부분 일시적으로 나타나는 신호라고 생각하곤 방치하거나 당장의 증상을 해결함으로써 대수롭지 않게 여기는 경우가 많다. 그 중에 하나가 얼굴 가려움증이다.


얼굴 가려움증의 경우 일시적으로 나타나거나 건조함을 수차례 느낄 수 있다. 물론 이러한 현상이 나타났다고 해서 모두 치료가 필요한 것은 아니다. 하지만 불필요하게 자주 나타나거나 안면홍조, 상열감, 여드름과 흡사한 얼굴 뾰루지가 나타날 경우에는 치료가 필요하다.


얼굴 가려움증이 나타났다고 해서 어떤 질환을 의심하는 경우는 아주 드물다. 하지만 얼굴 가려움증이 지속적으로 나타난다면 우리는 지루성피부염 증상을 의심해봐야 한다. 이러한 가려움증 증상이 있을 때 원인 치료가 이뤄지지 못한다면 또 다른 지루성피부염 증상이 발생하게 될 수 있다.


지루성피부염 증상으로는 얼굴 가려움증 외에도 지루성여드름, 안면홍조, 각질, 부어오름 등이 있다. 이러한 증상들은 평소 우리 일상에서 쉽게 나타날 수 있는 증상들이다. 때문에 대수롭지 않게 생각해 쉽게 방치하는 경우가 많다. 또는 반대로 피부에서 나타나는 증상들이다 보니 단순하게 피부치료만 진행하는 경우도 있다.


경희샘한의원 구재돈 원장은 “지루성피부염 치료를 시작할 때 가장 중요한 것은 원인파악이다. 지루성피부염 원인은 피부, 피지선이 아닌 바로 우리 몸 속 안에서 순환하고 있는 열이다. 따라서 단순하게 피부치료만 진행한다고 해서 위와 같은 증상들이 제대로 개선되기는 아주 어렵다.”고 지적했다.



안면지루성피부염, 지루성두피염을 일으키는 원인은 열대사장애라는 설명이다. 열대사장애란 온 몸으로 순환되어야 하는 열이 그러지 못하고, 위로 올라가려는 성질에 의해 두피와 얼굴에서 뭉치게 되는 것을 말한다.


때문에 다양한 지루성피부염 증상을 해결하기 위해서는 이 열을 해소하고, 순환할 수 있게 만들어야 한다. 물론 피부에 나타나고 있는 다양한 증상도 동시에 개선시킬 수 있어야 할 것이다. 경희샘한의원 측에 따르면 건피탕을 이용한 한약치료는 지루성피부염의 원인을 제거하고 재발을 방지하며, 피부염 자체를 직접적으로 치료한다. 이는 환자의 증상과 병력, 병의 원인에 따라서 각기 달리 처방되는 맞춤 한약처방이라는 설명이다.


구 원장은 “약침치료는 지루성피부염을 제거하는 정제된 한약주사제다. 주 1회 혹은 2주에 1회 내원치료를 하면 좋다. 내원이 힘든 경우 약침시술 없이 지루성피부염을 치료하는 프로그램을 적용할 수 있다. 피부염의 상태와 부위에 따라서 발효수, 로션, 해독팩, 청수 등등의 외용제가 처방이 되기도 한다. 이러한 외용제에는 스테로이드가 사용되지 않아 안심할 수 있다. 이와 더불어 식이조절 및 생활관리에도 전문가의 도움을 받는 것이 유리하다.”고 말했다.


마지막으로 구 원장은 “피부질환에 맞는 생활습관 및 식이조절방법은 각각 다르다. 또한 치료가 되는 과정에서 그때그때에 맞는 맞춤형 생활관리 및 식이조절, 피부진정 방법이 필요하다. 지루성피부염 증상이 느껴진다면 이처럼 체계적인 치료를 최대한 이른 시기에 시작하는 것이 바람직하다.”고 말했다.


http://www.christiantoday.co.kr/news/316270

첨부
지루성여드름 사이트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