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 커뮤니티 > 보도자료

보도자료


08.png


우리 얼굴이나 몸에 어떠한 증상이 반복적으로 나타난다면 반드시 원인을 찾아 원인개선을 목표로 치료를 시작해야 한다. 만약 치료시기를 놓치고 근본적인 원인 제거에 실패한다면 만성질환이 되어 치료가 더욱 어려워질 수 있다.


쌀쌀한 날씨가 한창인 요즘, 가을철엔 다양한 피부질환으로 고생할 수 있다. 대표적으로 피부트러블이 있는데 얼굴이나 두피 쪽에 여드름과 비슷한 뾰루지가 나타나 쉽게 사라지지 않는다면 지루성여드름피부를 의심해보고 원인치료를 빠른 시일내로 시작해야 한다.


평소 우리가 가장 쉽게 지나칠 수 있는 것이 피부에 나타난 증상이다. 얼굴에 뾰루지가 나타나거나 가려움증, 각질 등과 같은 증상이 나타나더라도 목숨에 위협이 되는 것은 아니기 때문에 시간에 맡기는 경우가 많다. 그렇게 방치를 하게 될 경우, 증상은 악화되는 경우가 아주 많다.


대처 하더라도 제품을 이용한 가벼운 홈 케어 수준일 때가 대부분이다. 물론 홈 케어를 통해 꾸준히 관리해 주는 것도 좋지만 그 전에 먼저 근본문제에 맞는 치료를 진행하여 상태를 개선시키는 것이 우선이다. 특히 남녀노소 누구에게나 쉽게 나타날 수 있는 지루성여드름피부 증상은 원인 개선이 매우 중요한 피부질환이다.


경희샘한의원 구재돈 원장은 “만약 얼굴이나 두피에 여드름과 흡사한 붉은 뾰루지가 올라왔거나 간지러움, 홍조 또는 열 증상을 함께 동반한다면 지루성피부염을 의심해봐야 한다. 이 밖에도 지루성피부염 증상은 매우 다양하다. 여드름처럼 보일 수 있는 뾰루지, 가려움증을 포함하여 심한 각질, 홍조, 부어오름, 비듬, 탈모 등이 있다. 만약 이러한 증상이 반복된다면 빠른 시일 내로 지루성피부염을 의심해보고 치료를 시작해야 한다.”고 조언했다.


우선 지루성여드름피부염 원인을 먼저 파악해야 한다. 증상은 피부에 나타나지만 원인은 단순 피부 문제로만 생각해서는 안 된다. 경희샘한의원 측에 따르면 지루성피부염의 가장 근본적인 문제는 우리 몸 속 안에 있다.


구 원장은 “지루성피부염 치료를 위해서는 몸 속 ‘열대사장애’를 해결해야 한다. 몸 속 열 순환이 원활하지 못하면 위로 자꾸 올라가게 된다. 이렇게 머리에서 뭉친 열에 의해 지루성두피염이 발병한다. 같은 이유로 안면지루성피부염, 지루성여드름도 나타나게 되는 것이다.”라고 설명했다.


이어 “이때 지루성피부염 치료법인 한약 처방 등을 통해 열대사장애를 해소하고 면역력을 높여 두피, 얼굴, 가슴, 등의 피부염을 개선시키는 것이 좋다 . 또한 피부 자체의 염증을 빠르게 치료하기 위해서는 약침치료를 실시하는 것이 가능하다.”고 전했다.


피부에 어떤 증상이 나타났을 때 방치되기 쉽지만, 지루성피부염은 만성으로 진행될 가능성이 매우 커 각별히 주의해야 한다. 처음 두피와 안면에 나타났던 증상은 곧 몸통과 팔다리로 퍼질 가능성이 있으며, 증상을 오래 겪는 것은 탈모의 원인이 되기도 하므로 제때 원인을 찾고 치료에 돌입하는 것이 바람직하다.




http://www.queen.co.kr/news/articleView.html?idxno=302998

첨부
지루성여드름 사이트 가기